더 이상 지갑을 들고 다닐 필요 없는 미래를 꿈꾸다. 엑스엔지니어링 이상호 하드웨어 VP

더팀스 편집팀 / 2016-10-26

엑스엔지니어링 - 더 이상 지갑을 들고 다닐 필요 없는 미래를 꿈꾸다. 엑스엔지니어링 이상호 하드웨어 VP 팀터뷰 사진 1 (더팀스 제공)

이상호 VP 는 어떤 꿈을 꾸고 있는 사람인가요?

엑스엔지니어링의 VP of hardware 이상호입니다. 이전에는 퀄컴과 ST-Ericss에서 엔지니어로 근무했습니다.  저희가 만든 기술로 인해 사람들이 더 이상 두꺼운 지갑을 들고 다닐 필요가 없는 미래를 꿈꾸고있습니다.

 

어떤 점에 끌려 엑스엔지니어링에 합류하게 됐나요?   

기존 간편결제에 사용되던 NFC와 바코드기술은 분명한 한계점이 존재했습니다. 회사에 합류하기 전 지금의 대표님이 구상하고 있던 아이디어, '전세계 어느 단말기에서든 결제 가능하고 보안성 또한 높은 새로운 간편결제 기술'은, 현재의 모든 간편결제 기술과 카드를 대체할 수 있는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술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무엇보다 기술로 변화를 만들어내겠다는 비전이 마음에 들어 엑스엔지니어링에 합류하게 됐습니다. 

 

팀에서 맡고 있는 역할은 무엇인가요?

저희가 개발한 Spendwallet은 가지고 있는 모든 신용/체크/포인트 카드를 한 곳에 모아 전세계어느 카드 단말기에서든 결제할 수 있게 만들어 주는 기술이 탑재된 IoT형 전자지갑입니다. Spendwallet의 하드웨어 엔지니어링을 총괄하고, 회로를 설계하고 있습니다.

 

엑스엔지니어링에서 일하면서 느낀 장점은 무엇인가요?

무엇보다 젊고 자유로운 분위기입니다. 특히 직원복지가 뛰어난데요. 수면실, 샤워실, 식사제공은 물론이고 특히 엔지니어와 개발자들에게 중요한 특허 및 장비지원, 컨퍼런스 참가등 자기계발도 적극적으로 지원 및 권장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좋은 건 자유로운 출퇴근 제도 입니다. 근무 시간을 따로 규정해놓지 않고, 나의 생활패턴과, 업무스켸줄에 맞춰 자율적으로 출퇴근 시간을 조정할 수 있기 때문 하루를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어떤 팀원과 함께 일하고 싶나요?

전문적인 능력을 요구한다기 보다는 프로그래밍에 대한 열정이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함께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더 나은 방법을 고민해볼 수 있고, 그 과정 자체를 즐길 수 있는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또 저희 팀에는 외국인 개발자분이 계십니다.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영어로 의사소통이 가능한 분이면 좋겠습니다. 


기술기반 스타트업인 엑스엔지니어링의 창업멤버들은 기업에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개발경험을갖추고 있으며, 담당 영역에서의 전문성을 길러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