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de.js를 배우기 시작하다

Node.js 배우기

트레바리 / 18. 05. 25. 오전 12:55


안드로이드 개발자인 내가 항상 필요하다고 갈구하는 부분은 백엔드 개발이었다.

기획에서부터 디자인, 안드로이드 개발까지는 혼자 진행하지만 대부분의 서비스에서 필요로 하는 서버를 전혀 다루지 못했기 때문에 혼자서 진행할 수 있는 프로젝트는 유틸성 어플리케이션까지로 굉장히 한정적이었다.

그래서 매번 개인 프로젝트를 기획할 때마다 백엔드 개발의 필요성을 느꼈고 이제야 시작해보려고 한다.


'안드로이드는 앱을 개발하기 위해서 배워야 하는 언어와 개발 툴은 Java와 Android Studio다.'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선택의 폭이 넓지 않은 것에 비해 (최근에서야 코틀린이나 리엑트 등이 생겨나 선택권이 많아 지긴 했지만 웹이나 서버에 비한다면..) 서버는 너무나 방대한 선택지에서부터 어려웠다. 그래서 검색과 주변의 추천을 통해 선택지를 추려나갔는데 주변에 물어보는 족족 Node.js(이후 '노드'로 통칭)를 언급하길래 어느 정도 노드로 가야겠구나 마음먹고 어떤 언어인지 알아보았다.



먼저 노드의 장점이다.


1. 노드의 가장 특징적인 부분인 이벤트 기반 비동기 방식으로 단 하나의 스레드만 생성하여 일을 처리한다. 그러므로 메모리와 같은 시스템 리소스 사용량에 큰 변화가 없어 대규모 네트워크 프로그램을 개발하기 적합하다.

-> 사실 이 장점에 있어서는 아직 내가 서버 개발을 했던 사람이 아니기에 얼마나 큰 장점인지 체감되지는 않는다.


2. 자바스크립트를 사용하여 개발할 수 있다.

-> 이 부분이 내가 노드를 택하게 한 가장 큰 이유다. 이게 왜 큰 이유냐고 할 수 있겠지만 최근 자바스크립트 언어를 이용한 굉장히 다양한 프레임워크들이 등장하고 있다. 어차피 웹 개발이나 하이브리드 어플리케이션 개발을 시작할 때 배워야 하는 언어이기에 이왕 배울 거 활용성 높은 언어가 좋지 않은가. 효율을 가장 중시하는 나에게는 가장 큰 장점으로 느껴졌다.


3. 노드는 구글이 만든 자바스크립트 엔진인 V8을 사용한다.

-> 브라우저들끼리 경쟁하며 자바스크립트 엔진 속도를 발전시키는 과정에 있으며 구글 또한 V8 자바스크립트 엔진 속도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엔 노드의 단점이다.


1. 하나의 스레드만을 사용하기 때문에 하나의 작업이 지연된다면 시스템 전체의 성능이 저하된다.

2. 에러가 발생할 경우 프로세스 자체가 죽어버리므로 주의해야 한다.


아직 잘 모르기 때문에 얼마나 크리티컬 한 단점인지는 잘 실감이 나지 않는다. 단점에 대해서는 직접 개발해보면서 느껴봐야 할 것 같다.


아무튼 이러한 이유로(사실 자바스크립트의 이유로) 노드를 택해서 공부하기로 했다.

이번 주 주말부터 마음 맞는 몇몇의 개발자분들과 같이 스터디도 시작!

빠르게 노드를 배워나가면서 AWS로 서버 구축하는 방법까지 익히면서 실무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도록 방향을 잡았다.

배워나가는 것과 과정들을 꾸준하게 포스팅할 예정이다. 화이팅하자!



참고문헌:
모던 웹을 위한 Node.js 프로그래밍 - 윤인성
개발자로 살아남기 (http://118k.tistory.com/197)


티스토리 블로그와 동시에 포스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http://madeitwantit.tistory.com

#트레바리 #개발자 #안드로이드 #앱개발 #Node.js #백엔드 #인사이트 #경험공유


관련 스택

기업문화 엿볼 때, 더팀스

로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