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고 보는 데일리 트루어워즈

데일리호텔(DAILYHOTEL) 트루어워즈 브랜딩

데일리호텔 / 18. 05. 24. 오후 11:22


데일리 트루어워즈란?

데일리호텔 300만 고객의 150만 개 '트루리뷰'로 선정한 2017년 데일리 고객에게 가장 사랑받은 스테이&고메 어워즈입니다.


사실 예전부터 데일리에서 직접 스테이&고메를 선정하여 고객분들께 좀 더 보장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싶었지만 최대한 투명하고 객관적이게 업장을 선정하고 싶다 보니 그 발판이 만들어지지 않았다고 판단되어 마음속에 묵혀놓은 캠페인이었죠. 하지만! 앞서 소개드렸듯이 데일리호텔 리뷰 노출이 가능해짐에 따라 직접 다녀온 고객들에 한한 100% 솔직한 후기를 바탕으로 어워즈를 선정할 수 있게 되었어요.


그리고 데일리 트루어워즈를 널리 알리기 위해 온라인 콘텐츠는 물론이거니와 앱 내의 UI 적용, 업장에 세워질 오프라인 트로피 제작이 필요했습니다. 무형의 서비스를 유형으로 만들기 위한 과정이었죠.



심볼 Symbol.


제일 먼저 '데일리 트루어워즈'를 알릴 수 있는 시그니처 심볼을 제작합니다. 심볼은 온라인 콘텐츠에는 물론 UI 같은 좁은 영역에도 사용되어야 했기 때문에 얼마만큼의 요소를 넣을 것이고, 축약을 한다면 어떤 요소를 덜어낼 것인지 고민해야 했습니다. 

트립어드바이저 사례


위 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실제로 사용되는 심볼은 따로 있으나 UI의 좁은 영역에는 축약형을 사용하는 형태를 띄어야 했죠.


그리고 심볼이 상징적으로 표현해야 하는 요소가 무엇인지 정의하고 적용되는 온/오프라인 매체의 특성을 파악하여 쉐입을 반영합니다. 


위와 같이 '데일리 트루어워즈'는 투명함, 소중함, 완벽함을 전달하고자 했고 그것을 표현하기 위해 '보석, 육각형' 즉, 데일리의 심볼로 어워즈 심볼형태를 제작해야겠다고 생각이 되었습니다.


그리하여 많은 피드백과 수정 후 완성된 심볼! 이 심볼은 SNS 및 타 업장 오프라인 제작물로도 배포될 것이기 때문에 사용 규정 가이드도 함께 만들어줍니다.

이제 남은 과제는 '이 형태를 UI 내에 어떻게 적용할 것인가'라는 것이었습니다. 



UI 적용.


우선 '데일리 트루어워즈'는 마케팅팀에서 제안했고, 앞으로도 꾸준히 운영할 장기 서비스였기 때문에 마케팅적으로 필요로 하는 노출 위치, 노출 형태, 노출 워딩 등을 먼저 UI/UX 측에 요청했습니다.

(보통 아이콘, 심볼 같은 요소는 Creative 디자인팀에서 진행하지만 UI에 적용될 시에는 UI에 맞는 레이아웃 및 UX가 필요하기 때문에 UI 디자인팀과 협업하여 진행합니다.)

업장 리스트에서 보여지는 뱃지 요청 예시


필터화면 요청 예시(좌) / 업장 상세화면 요청 예시(우)


먼저 고객이 예약을 하는데에 있어 '데일리 트루어워즈'가 도움이 되어야 했기 때문에 예약을 하는 과정에 많이 노출이 되는 것을 바랐습니다. 하지만 이미 업장 리스트에는 호텔 등급, VR여부 표기, 만족도, 트루 리뷰 개수, 데일리 리워드 여부 뱃지, 좋아요 버튼이 노출되고 있었기 때문에 무엇을 추가하기에는 포화상태였죠. 

해서 업장 상세화면에만 '데일리 트루어워즈'표기를 하기로 협의하게 됩니다.


적용된 화면


또한 원래는 UI에 '데일리 트루어워즈'심볼의 요소를 줄여 적용시키는 것을 생각하였으나 레이아웃 및 그룹핑 문제로 인해 위 이미지처럼 월계수 잎만 들어가게 됩니다. 대신 '월계수 잎은 데일리 트루어워즈다.'라는 것을 인지시키기 위해 워딩 옆에 '?' 아이콘을 추가하고 클릭 시 팝업의 형태로 풀버전 심볼과 간단한 설명이 나오도록 page를 추가합니다.


적용된 화면


또한 앱 내 더보기 탭에 '데일리 트루어워즈'를 설명하는 탭을 추가로 넣어줍니다. 언제든 유저들이 찾아볼 수 있도록요!


트로피 Trophy.


'데일리 트루어워즈'를 앱과 각 SNS 채널에 노출했다면 이제는 업장에 상을 부여하는 동시에 데일리호텔을 홍보할 수 있는 트로피 제작이 필요했습니다. 호텔 및 고메 업장에 놓일 것이기 때문에 업장주가 받았을 때 가치를 부여하고 로비에 놓고 싶을 만큼의 퀄리티가 필요했어요. 여러 레퍼런스와 시안들을 검토하고 최종으로 발주업체를 선택합니다. (기획자 더스틴의 피땀눈물)


#데일리호텔 #데일리트루어워즈


그리고 이렇게 스멀스멀 올라오고 있는 '데일리 트루어워즈' 인증샷에 뿌듯해합니다. 사실 개인 SNS에 올려주시는 것 까지는 생각하지 못했지만 꽤 많은 분들이 계속해서 인증샷을 올려주시고 계셔서 뿌듯하네요.(ㅎㅎ)


데일리 트루어워즈 2019를

기약하며.


데일리 트루어워즈 2018은 1/10부터 2/28까지 약 한 달 보름 정도 홈 배너에 노출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고생한 만큼의 성공적 성과를 가져왔습니다. 트루 리뷰를 통해 투명하고 합리적인 업장들을 고객에게 소개하는 동시에 업장 측에도 어워드라는 좋은 경험을 안겨드린 것 같아 좋은 경험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이번해에는 어떤 스테이와 고메가 활약을 할지 궁금해지네요.

그럼 내년에 '데일리 트루어워즈 2019'로 뵙겠습니다! :)


기획/진행 : Creative팀

작성자 : Creative팀 Blair Ahn


#데일리 #데일리호텔 #디자인 #인사이트 #디자인후기 #일지

기업문화 엿볼 때, 더팀스

로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