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제한 파일 전송 서비스,이스트몹 김미 매니저

더팀스 편집팀 / 2017-03-23

이스트몹 - 무제한 파일 전송 서비스,이스트몹 김미 매니저 팀터뷰 사진  (더팀스 제공)

이스트몹 - 무제한 파일 전송 서비스,이스트몹 김미 매니저 팀터뷰 사진 1 (더팀스 제공)

Q. 최근 가장 도전적인 일은 무엇이었나요? 
Send Anywhere for iOS 앱을 리뉴얼한 일입니다. 리뉴얼은 일상과도 같은 일이라 ‘도전’적이라 말하기는 뭐하지만, 우여곡절이 많았던 프로젝트라 이번 리뉴얼은 도전이라 부를 만한 것 같아요. ‘새로운 팀원과 새로운 일정에 맞춰 퀄리티 있는 앱으로 리뉴얼 하기’에 도전했고 성공했습니다(?). 팀원들과 서로 ‘할 수 있다!’ 격려하며 즐겁게 일했고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만족하고 있습니다. 업무 외에 도전한 일은 화분 키우기? 어쩐지 회사에서 키우는 화분들은 물을 잘 줘도 시름시름 죽어가더라고요. 화분 불모지에서 화분 키우기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Q. 현재 회사에서 어떤 업무를 담당하고 있나요? 
서비스 기획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스타트업에서 기획의 역할이 모호한 것이 사실인데요, 기획의 뜻이 ‘일을 꾀하여 계획함’인 것으로 미루어 볼 때 모호할 수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더 좋은 서비스 만드는 일을 꾀하여 계획하기 위해 때로는 데이터를 들여다보고, 추가할 기능에 대한 기능 정의를 하기도 하며, 콘텐츠 만드는 일을 참견하기도 합니다. 일정에 맞게 개발하고 있는지 감시하기도 하고요. 서비스의 비선 실세…? 

 

Q. 담당 업무에서 갖추어야 할 역량은 무엇이고 어떻게 역량을 회사에 어필했나요? 
몇 년간 이 일을 하면서 느낀 바로는 커뮤니케이션 능력이 가장 중요한 것 같습니다. 동료들과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좋은 서비스가 나온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사용자와의 커뮤니케이션도 중요하고요. 커뮤니케이션의 첫걸음은 상대방 이야기에 귀 기울이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나는 커뮤니케이션 능력이 뛰어난 사람이라고 대놓고 어필할 수 있는 특별한 방법은 없습니다. 상대방의 이야기에 집중하고, 적절하게 리액션하고, 궁금한 것을 묻고, 나는 이렇게 생각한다고 이야기하면 커뮤니케이션이 잘 되지 않을까요? 

 

Q. 담당 업무에서 나만의 강점은 무엇인가요?
커뮤니케이션 능력이 중요하다고 열심히 이야기했지만 사실 저는 커뮤니케이션 능력이 뛰어난 사람이 아닙니다. 노력형 커뮤니케이터라고 할 수 있어요. 다른 사람과 이야기할 때잘 들어주려고 노력하다 보니 이제는 제법 적절한 리액션도 하고 질문도 잘하는 편입니다. 저의 강점은 이렇게 제가 부족한 부분을 알고, 부족한 부분을 채우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이라는 점 같습니다. 무엇이든 타고난 사람은 드뭅니다. 타고난 게 있더라도 약점은 항상 존재하고요. 진짜 강점은 약점이 무엇인지 알 때, 그리고 그것을 고치려 노력할 때 나오는 거 같습니다.

 

Q. 우리 회사 채용 면접을 할 때 알아두면 좋은 포인트는 무엇인가요?
솔직하고 자신감 있는 모습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팀원을 뽑는 데 있어 무엇보다 중요한 건 과연 우리 팀과 어울리는 사람인가 하는 것입니다. 팀과 어울리는지를 판단하기 위한 요소는 굉장히 많습니다. 긴장하거나 본인의 모습을 포장하다 보면 오히려 매력을 어필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솔직하고 자신감 있는 모습으로 임해주세요. 벌써 첫 번째 요소는 충족이 됩니다.

 

Q. 우리 회사에 인재가 들어와야 하는 우리 회사만의 매력은 무엇인가요?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좋은 동료들이 매우 많습니다. 저는 어떤 회사에서 일하고 싶냐는 질문을 받을 때 첫 번째로 ‘함께 일하고 싶은 동료가 많은 회사’라고 답합니다. 어떤 사람이 되고 싶냐는 질문에는 ‘그들에게 좋은 동료가 되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이라 답하고요. 하루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회사에서 동료만큼 중요한 건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그런 의미로 이스트몹은 일하고 싶은 회사고 제가 그리는 제 이상적인 모습을 실현할 수 있는 회사인 것 같습니다. 살면서 이런 팀을 다시 만날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좋은 사람들이 많습니다. 

 

[솔직 토크]   내가 생각하는 우리 회사

1: 매우 아니다, 2: 아니다, 3: 보통이다, 4: 그렇다, 5: 매우 그렇다

1.     우리 팀은 정시 출근, 퇴근한다? ( 4 )    
일정에 따라 야근을 하는 경우도 있지만 대체로 정시에 출근하고 퇴근합니다. 대표님이 야근을 좋아한다는 소문이 있지만 아무도 신경 쓰지 않아요. 자율 출퇴근제는 아니지만 특별한 일이 있으면 양해를 구하고 유연하게 출퇴근하기도 합니다.

2.     우리 팀에는 내가 이직할 때 함께 일하고 싶을 만큼 매력적인 팀원이 있다? ( 5 )
저를 포함해 매우 많습니다. 

3.     우리 팀에는 남녀차별이 존재하지 않아 남녀 역할의 구분이 없다? ( 4 )
회사 내 여성 팀원이 적기 때문에 배려를 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런데 저는 힘쓰는 일을 좀 하고 있는 것 같아요.

4.     나이, 직급에 관계없이 회사에서 누구나 발언하는 문화다?( 4 )
직원들이 의견을 많이 내고 어느 프로젝트 건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나이나 직급이 발언 기회를 막는 경우는 없습니다. 일단 직급 개념이 없기도 하고요.

5.     연봉과 회사 문화에 어느 정도 만족한다? ( 3 )
아직 회사의 문화를 만들어 나가는 중입니다. 문화 정립 과도기(?)라고 할 수 있겠네요.

6.     우리 팀은 자기 일을 잘하면 인정해준다? ( 3 )
암묵적으로 인정해주는 거 같아요. 잘하고 있다 거나 못하고 있는 것에 대한 피드백이 부족한 편인 것 같습니다.

7.     우리 회사는 실적을 낸 경우 정당한 대우를 해준다? ( 3 )
아직 매출이 있는 상태가 아니기 때문에 실적에 대한 대우를 이야기하기 어렵네요.

8.     우리 회사는 사내 정치를 하지 않아도 인정받는다? ( 5 )
동료들의 평가가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에 정치는 아직 먼 이야기 같습니다.

9.     출퇴근 시간이 자유롭다? ( 4 )
자율 출퇴근제는 아니지만 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출퇴근할 수 있습니다. 대표님이 지각을 싫어한다는 소문이 있지만 대표님도 지각할 때가 있어요. 흠..?

10.   우리 회사가 발전하는 것이 나의 기쁨이다? ( 3 )
회사가 발전하는 것은 당연히 기쁜 일이지만 회사 밖에서 찾는 기쁨도 있어야 균형 있는 삶 같아서 3점으로 하겠습니다.

11.   앞으로 3년 동안 우리 회사가 성장할 것이라고 확신한다?( 4 )
제가 입사한 해에 비하면 확실히 성장곡선을 그리고 있고, 이 추세라면 더 성장할 거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확신할 수 있는 것은 확신이란 말 밖에 없으니까….

12.   우리 팀에는 능력 있는 팀원이 많다? ( 4 )
각 분야에 뛰어난 능력을 가진 팀원이 많습니다.

13.   우리 팀에는 열정 있는 팀원이 많다? ( 4 )
각 분야에 뛰어난 능력과 열정을 가진 팀원이 많습니다.

14.   우리 팀에는 유쾌한 팀원이 많다? ( 2 )
각 분야에 뛰어난 능력과 열정을 가지고 있지만 유쾌함이 좀 부족한 팀원이 많습니다. 제가 그 유쾌함 채우기를 담당하고 있어요. 어디 가서 명함도 못 내밀 유쾌함 일지라도 저희 팀에서는 네임드가 될 수 있습니다.

15.   우리 팀에는 조용한 팀원이 많다? ( 4 )  

지금도 회사에는 키보드 소리만 울려 퍼지고 있습니다. 그래도 뭔가 할 땐 시끌벅적하게 열심히 해요. 그게 정말 의미 없어 보이는 게임이라 할지라도….

[동료 코멘트] 김미 매니저는 일을 할 때 팀이나 개인적인 문제가 생기면 어떻게 해결하나요?   

문제가 생기면 우선 필요한 사람들에게 상황을 알리고, 해결을 위해 할 수 있는 일들을 스스로 찾아서 어떻게든 해결해내려고 노력하는 스타일입니다. 그래서 김미님이 챙기고 있는 일에 문제가 생긴다고 해도 별로 걱정이 되지 않아요. (그 문제 때문에 고생할 것을 생각하면 미안한 마음은 들지만..)

어떤 문제가 생기면 언제까지, 어떻게, 누가 해결해야할지 모든 것을 유기적으로 파악하고 있는 것 같아요. 혼자 일하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해줍니다. 이런 식으로 부팀장 급의 역할을 소화하고 있다고 생각해요. 든든합니다.

[동료 코멘트]  김미 매니저와 일을 했을 때 즐거웠던 에피소드는 무엇인가요?

항상 힘들고 촉박한 상황에서도 유머를 잃지 않습니다. 특히 상대보다 좋은, 혹은 반대되는 의견을 제시해야 하는 상황에서 즐겁게 얘기할 수 있는 커뮤니케이션 방식은 본받을 점이에요. 그래서 함께 일하면 항상 즐거운 것 같아요.

대화하거나 채팅할 때, 핵심을 찌르는 유머러스함과 드립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김미님의 드립을 보고 승부욕을 자극 받아 어설픈 유머나 비유 따위를 하다가, 카운터드립을 맞기 일쑤입니다.


디바이스 간 파일 전송 절차를 단순화하고, 네트워크 연결을 최적화 하는 기업

함께 보면 좋은 글

무제한 파일 전송 서비스, 이스트몹 강수혁 이사

기업문화 엿볼 때, 더팀스

로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