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진 서비스를 만들고 싶어요." 레이니스트 박미륵 개발자

더팀스 편집팀 / 2016-06-25

뱅크샐러드 -

뱅크샐러드 -

Q. 박미륵 개발자는 어떤 사람인가요?

멋진 서비스를 만들고 싶어요. ‘죽기 전에는 세상을 바꿀만한 서비스를 만들고 싶어!’ 라기 보다는 계속적으로 좋은 아이디어, 기발한 생각들을 하나씩 멋진 서비스로 구현하고 싶어요. 나이 들어서도 계속 그런 삶을 이어가고 싶어서 꾸준히 공부해야 될 것 같아요.

 

Q. 레이니스트 개발팀에서 무슨 일을 하고 어떻게 일하고 있나요?

뱅크샐러드 서비스의 안드로이드 앱을 개발하고 있어요. 다른 회사와 다른 부분은 단순히 기획, 디자인이 완료된 부분을 코드로 구현하는 것이 아니라 앱 전반에 대한 방향 기획부터 기능에 대한 세부기획까지의 과정에 참여해서 의사결정을 하는 점이 다를 것 같아요.

 

Q. 개발 팀만의 매력은 무엇인가요?

의욕이 넘치는 팀이라고 생각해요. 제품에 대한 기획부터 개발까지 다들 의욕적으로 참여하고 있어요. 서로 관심 있는 분야에 관해서 스터디 그룹을 운영하기도 합니다. 의욕과 에너지가 없으면 회사 생활을 피곤하게 생각할 수 있을 것 같아요. 개발팀에서 볼 때는 개발 문화를 존중하는 부분이 맘에 들었어요. 개발 관련한 새로운 기술들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배우려는 자세도 좋았고요.  회사 전체적으로는 충분한 대화, 회의를 통해서 서로간의 이해나 회사에 대한 이해를 높인 부분도 맘에 들었어요. ‘내가 누구와 함께 어떤 일을 하고 있구나’ 라는 게 조금 더 명확해진 느낌이 특히 좋았어요.

 

Q. 앞으로 어떤 팀원들이 들어오면 좋겠나요?

책임감과 제품에 대한 욕심이 있는 사람이 들어왔으면 좋겠어요. 단순히 개발실력이 좋은 사람 보다는 제품에 대한 욕심이 있는 사람이 더 나은 제품이 되도록 계속 고민하고 개선해 갈 수 있다고 생각해요. 그리고 저희 팀은 대화를 많이 하는 분위기라서 상대방의 의견에 열려있고 자신의 생각이 명확한 사람이었으면 합니다.


뱅크샐러드는 사람들이 자신의 데이터를 안전하게, 마음껏 활용할 수 있게 함으로써 개인이 문제를 해결하는 방식, 우리 사회가 문제를 해결하는 방식을 바꿉니다.

기업문화 엿볼 때, 더팀스

로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