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렉티브 행사 기획 플랫폼 엑씽크의 개발팀에 관심 있다면, CTO 전웅근

더팀스 편집팀 / 2019-06-03

엑씽크(xSync) - 인터렉티브 행사 기획 플랫폼 엑씽크의 개발팀에 관심 있다면, CTO 전웅근 팀터뷰 사진 1 (더팀스 제공)

현재 채용 중인 직군이 있나요?

웅근: 서버개발자와 웹프론트 개발자를 채용 중입니다. 경력 2년차 정도의 시니어 급을 찾고 있습니다. 

 

면접은 어떤 식으로 진행되나요?

웅근: 1차 면접에선 실무진과 포트폴리오 중심으로 대화를 나눕니다. 2차 면접에선 대표님과 제가 참여해 지원자가 엑씽크의 기업문화와 어울리는 사람인지 보고 있습니다.

 

지원자의 어떤 성향을 중요하게 여기시나요?

웅근: 저희는 원격 근무를 지향하다 보니까 마감 기한을 지킬 수 있는 책임감을 특히 중요하게 여기고 있습니다. 그리고 개발에 대한 흥미와 관심, 주어진 미션을 완수해낼 수 있는 인내심을 눈여겨보고 있습니다.

 

스타트업 개발자라고 하면 업무 강도가 강할 것 같은데, 실제로는 어떤가요?

웅근: 스타트업은 빠른 시간 안에 구상했던 아이디어를 구체화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만약 실력이 부족하다면 더 많은 시간을 투자해야겠죠. 그런데 그러한 작업이 굉장히 많이 반복돼요. 애자일(agile) 방법이라고 하죠. 그 과정에서 빠르게 실력이 쌓이고, 그만큼 여유도 생기게 되는 것 같아요. 

 

개발자를 준비하는 구직자들에게 조언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웅근: 요즘은 비전공자가 짧은 시간 학원에서 교육을 받고 곧바로 취업 시장에 뛰어드는 형태가 많이 늘어난 것 같습니다. 그런데 개발 직군은 인내심이 많이 필요하거든요. 학원만 다녀서는 취업이 잘 되긴 어려우실 수 있을 것 같아요. 학원에서 학습한 내용 이외에 본인만의 포트폴리오나 무기를 만드신다면 큰 도움이 되실 것 같습니다.


보기만 하는 이벤트가 아니라, 관객이 참여하는 이벤트를 만들 수 있도록 이벤트마다 어플리케이션을 제공합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공연과 스타트업 사이, 엑씽크 송보근 대표

함께 보면 좋은 글

공연 연출하던 PD가 직접 창업한 사연, 엑씽크 송보근

© THE TEAMS - All rights reserved.

기업문화 엿볼 때, 더팀스

로그인

/